현역 해병대 일병 “우크라이나 의용군 참전” 국제 탈영에 ‘발칵’

현역 해병대 사병이 우크라이나 의용군으로 참여하기 위해 휴가를 내고 현지로 떠나 군과 외교 당국이 발칵 뒤집혔습니다. 문제의 A일병은 “민간인들이 계속 죽어가는 상황을 보고 가만히 있을 수 없다”며 폴란드 국경 검문소에서 우크라이나 입국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