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홀로 국경 넘는 소년 · 피란길 오른 아이들…젤렌스키 “러군, 사람 아니야”

7일,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러시아 침공 이후 처음으로 키이우 집무실에서 연설한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러시아가 민간인 대피를 위한 임시 휴전 합의를 어겼을 뿐 아니라, 민간인 대피로에 지뢰를 매설했다고 주장하며 “사람이 아니다”라고 비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