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당했다고 한 적 없다” 말 바꾼 펑솨이

중국에서 전 부총리에게 성폭행 당했다고 폭로한 뒤 실종설이 제기됐던 테니스 스타 펑솨이가 논란 이후 처음으로 언론과 인터뷰를 가졌습니다. 자신은 성폭행 당했다고 한 적이 없다며 말을 바꿨는데, 그 배경이 석연치 않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기사 더보기